2023년 5월 31일(수)
HOME 커버스토리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환경 국제 스포츠 여성.가정 건강 이웃 전국

이동하기

 



전통과 명성으로 월간지의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는 굿뉴스피플

정론을 추구하는 굿뉴스피플은 그동안 쌓아온 전통과 품격의 명성으로 중·장년층의 다양한 독자를 확보하고 있습니다.

합리적인 광고비 선정과 효과적인 광고 노출로 최적의 광고효과를 드립니다.

다양한 사이즈의 배너와 동영상을 통해 독자의 눈을 사로잡는 광고기법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인터넷의 경우 다양한 사이즈의 배너와 동영상을 통해 독자의 눈을 사로잡는 광고기법 사용

굿뉴스피플 오프라인 잡지 페이지에 동시게재가 가능합니다.

계약기간은 월 또는 년 단위로 계약할 수 있습니다.


광고문의 (온·오프라인)
담당자 : 이 민 영
이메일 : pomiyoung@goodnewspeople.com
전 화 : (062) 676-6687   팩스 : (062) 674-5255


굿뉴스피플 만평
‘부동산 실책’ 반성한 민주당
이승만 대통령의 역사적 화해
재물과 성 노리다 죽은 최참봉
어느 고을에 재물은 많은데 인심이 사납기가 호랑이 같은 최참봉이라는 인물이 살았다…
백양사농협 장영길 조합장
“화합하는 분위기 조성에 힘써 농협다운 농협, 신뢰받는 농협, 하나 되는 농협을 만들…
박대우 민생당 광주시당위원장
“중요한 것은 경제입니다. 그리고 지자체 역시 선제적인 정책과 행정으로 세계적인 경…